티스토리 뷰

고양이가 무는 이유? 무는 버릇 고치는 방법은?

 

안녕하세요. 오늘 고양이가 깨무는 이유에 대하여 적어볼까 합니다. 전혀 안 물던 착한 우리 고양이가 어느 날 집사의 손을 깨물기 시작했다? 고양기가 무는 이유에 대해 궁금하신 집사님들 많으시죠?(물론 이유를 이미 알고 계신 집사님들도 많으시겠죠?!)

 

 

고양이의 공격성을 나타내는 고양이 발톱은 고양이게 제일 큰 무기입니다. 위협을 받거나 위협을 주기 위해 자동적으로 발가락 끝이 서면서 발톱이 나와 상대방을 공격한다고 합니다. 단, 이가 나기 시작하는 어린 고양이의 경우에는 발톱보다는 이빨을 사용해서 상대를 위협한다고 합니다. 고양이가 발톱 세우는 이유나 고양이가 깨무는 이유는 고양이의 자연스러운 본능 때문입니다. 야생에서 생활하던 사냥 본능에 의한 것이라고 보면 됩니다.

 

위협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집사의 손을 무는 고양이는 왜 그런걸까요?

(재밌는 발 장난감이다옹!!)

(박 집사: 아!!! 아!!!!)

(소리까지 낸다옹! 재밌다 더 물꺼다냥!!)

 

놀이로 생각하는 경우, 집사의 손을 무는 고양이들을 보면 물기 직전, 후로 사냥 자세 할 때의 모습과 비슷한 자세를 취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이럴 때는 집사가 행동을 크게 하여 손을 마구 움직이거나 발을 움직이거나 소리를 크게 내면 고양이는 보상으로 생각하여 계속 손가락을 물라고 하는 것으로 착각하게 만들 수도 있습니다.  제일 많이 무는 이유는 이러한 이유가 많다고 합니다. 만약 고양이가 무는 행동을 보인다면 바로 고양이가 집중하고 있는 손이나 발을 움직이는 것을 멈춰야 한다고 합니다. 이때 시선을 다른 곳에 주어 다른 곳으로 시선을 분산시키면 더 좋다고 합니다.

 

또는 아이의 에너지를 많이 소모시켜주는 방법이 있습니다. 고양이가 제일 활동이 많아지는 이른 아침이나 혹은 저녁에 15분 이상 낚싯대, 공, 어묵꼬치 등 고양이가 좋아하는 사냥 본능을 제대로 충족시켜줄 수 있는 장난감들로 사냥 본능을 자극시켜 놀아 주면 에너지가 소모, 스트레스 완화로 무는 행동이 줄어든다고 합니다.

 

 

혹은 고양이가 생후 5개월 정도가 되었는데 깨문다면? 이갈이 때문에 간지러워 물 수도 있습니다. 이럴 때에는 물고 놀 수 있는 장난감을 준비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스트레스, 만약 고양이가 스킨십을 싫어하는데 계속 만질 경우, 혹은 배를 만지는 경우에 물 수도 있으며 이때는 건드리지 않고 고양이만의 시간을 주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또는 고양이가 스킨십을 좋아한다고 해도 오래 쓰다듬을 경우 자극이 한계치에 달하게 될 때 아픔을 느낄 수도 있다고 합니다. 그럴 경우에도 물 수 있다고 합니다.

 

 

반사적인 행동에 의해 깨무는 경우, 자다 깼을 때 혹은 졸릴 때 고양이가 스스로 놀라서 물 수도 있습니다. 간혹 고양이들 스스로 혼자 놀라는 경우 있잖아요? 그런 경우라고 반사적으로 가까이에 혹은 눈에 띄는 곳에 집사의 손이나 발이 있으면 물 수 있다고 합니다.

 

 

마지막으로는 관심을 받고 싶을 경우입니다. 심심하고 지루한데 집사가 본인에게 관심을 안 가져준다 할 때 물 수 있어요. (은근 고양이들이 관종이 많잖아요?) 이럴 때 역시 사랑과 관심으로 열심히 놀아주면 된다고 합니다. 물론, 손이나 발이 아닌 낚싯대, 어묵꼬치 같은 고양이 장난감으로 놀아줘야겠죠? 이때 손으로 휙휙 하면 아주 난리 나서 물 수 있습니다. 절대 손으로 놀아주지 마세요. 귀여워서 한두 번이 습관이 되는 지름길이라고 합니다.

 

 

이렇게 적고 있지만 물감이가 귀여워서 저도 모르게 손으로 가끔 놀아줘서 박물감도 이제 가끔 제 손을 물기 시작했습니다. 역시, 하지 말라는 건 하면 안 되는 건데 말입니다. 가만히 있는 아이를 손으로 툭툭 건드리니 노는 줄 알았나 봅니다.(반려동물이 하는 잘못된 행동은 거의 주인의 잘못된 행동에 의해 생긴 경우가 많다고 하니 저도 반성중입니다.)그래서 요즘은 물려고 하면 저도 바로 장난감을 이용해 휙휙 흔들어주는데요~ 그렇게 장난감을 흔들어주면 바로 손을 물려고 하는 행동이 적어졌습니다. 귀엽다고 자꾸 건드린 제 잘못이 크지만 그래도 그나마 살짝 물어주니 참 다행입니다. 엄마 손에 자국 안내겠다고 살짝 무는거지?미얀 앞으로는 장난감으로만 놀아줄께!

댓글
댓글쓰기 폼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